중소기업 비즈니스 포털 ‘올레 비즈메카’를 운영하는 KT가 문서서식 전문 사이트인 예스폼과 손잡고 문서서식 콘텐츠 제공 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에 따라, 앞으로 올레 비즈메카를 이용 중인 75만 중소기업 회원들은 예스폼에서 제공하는 50만 건 이상의 문서 서식을 저렴한 가격에 제공받을 수 있다.

특히, 회사 서식, 계약서, 교육 서식 등 기업체에서 많이 사용하는 문서 서식 1만 건은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어 중소기업 회원들의 업무 효율성 향상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올레 비즈메카와 예스폼은 양사 협약 체결을 기념해 다음 달 2일부터 30일까지 한 달간 각종 할인혜택 및 이벤트를 제공한다.

올레 비즈메카 회원이 예스폼의 프리미엄 회원이 되면 20%의 가격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예스폼 회원이 올레 비즈메카에 가입할 경우 각종 솔루션 상품 할인 혜택은 물론 자사 홍보를 위한 마케팅 부분도 지원 받을 수 있다.

KT 스마트솔루션담당 장석수 상무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다양한 비즈니스 솔루션을 제공하는 올레 비즈메카에서 대기업과 같이 체계화 된 문서서식 콘텐츠까지 지원받을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해 회원 서비스의 고급화가 이뤄지게 됐다’고 전했다.

 

파이낸셜뉴스, 최갑천 기자(cgapc@f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