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은 자사의 각종 양식을 구글문서 기반으로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예스폼(대표 이응렬, www.yesform.com)은 넷킬러(대표 정성욱, www.netkiller.com)와 함께 구글 기반 문서협업 솔루션인 콜러베이트를 통해 예스폼의 각종 서식을 구글 문서로 제공하는 파트너십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구글문서는 웹기반 워드프로세서로 소프트웨어 설치 없이 웹 브라우저 상에서 문서를 작성할 수 있으며, 문서를 공유하여 같은 문서를 동시에 여러명이 실시간 협업을 할 수 있는 온라인 오피스 툴이다.

예스폼은 국내 최대 규모의 문서/서식 제공 업체로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구글 문서규격과 호환되는 양식을 제공하며 콜러베이트의 전자결재 양식으로도 활용될 수 있도록 개발한다.

이를 통해 다양한 문서 템플릿을 기존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양식뿐만 아니라 클라우드 기반 구글 문서도구 상에서도 사용할 수 있으므로 이용자는 편리하게 서식을 사용하고 편집 및 공유를 통한 온라인 협업이 가능하게 되었다.

콜러베이트는 국내 최초 구글 문서 기반의 문서협업 및 전자결재 솔루션으로 예스폼의 구글 문서 기반 양식과 비즈니스 서식을 콜러베이트를 통해 사용자가 쉽게 선택하여 공유하거나 전자결재를 진행할 수 있도록 제공한다.

예스폼 대표이사 이응렬은 “마이크로소프트, 한글과컴퓨터에 이어 구글 플랫폼을 위한 서식 환경을 제공함으로서 문서서식 서비스에 대한 고객 니즈에 부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넷킬러 정성욱 대표는 “콜러베이트는 3억명의 개인 지메일 및 5백만 기업사용자를 아우르는 국내 최대규모의 구글 문서기반 결재협업툴로 예스폼의 서식에 대해 구글 환경으로 제공함으로서 시너지를 극대화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클라우드 기반 오피스 사용자는 2017년까지 기업 전체 중 33%를 차지할 것으로 보이며, 연간 28.5%씩 폭팔적인 성장을 이루고 있다. 오는 2022년이면 전체 중 60%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는 만큼 이번 양사의 협력이 클라우드 문서관리, 서식/양식 관련 분야에 어떤 파장을 미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